아카데미과학, ‘설민석의 한국문화유산 대탐험’ 시리즈 거중기 편·해시계 편 출시

2020-11-26 15:50 출처: 아카데미과학

설민석의 한국문화유산 대탐험 - 해시계

의정부--(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26일 -- 아카데미과학(대표 김명관)은 26일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시리즈의 원작사 ‘단꿈아이’와 컬래버한 ‘설민석의 한국문화유산 대탐험’ 시리즈 거중기 편과 해시계 편을 각각 출시한다.

이번이 첫 론칭인 ‘설민석의 한국문화유산 대탐험’ 시리즈는 한국의 문화유산 중 한 가지를 선정해 학습 만화로 역사적 이야기를 읽고, 이어서 문화유산의 축소 모형 키트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스토리텔링이 담긴 만들기 세트’이다.

각 제품은 60페이지의 학습 만화 도서와 과학교구 만들기 키트가 같이 묶여 포장된 것이 특징이다.

학습 만화에서는 설쌤과 온달, 평강이 마법 분필을 이용해 해당 역사 배경 속으로 여행을 떠난다.

또한 실제 1/8의 힘으로 물건을 들어볼 수 있게 정교하게 설계된 거중기 모형 키트와 해에 해당하는 전구를 달아 실제 해시계의 원리를 깨우칠 수 있게 설계된 해시계 모형 키트가 각각 포함됐다.

아카데미과학(대표 김명관)는 이미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등으로 인지도가 높은 설쌤 캐릭터가 등장해 초등학생에게 좋은 연말 선물이 될 것 같다며, 앞으로 계속해서 훌륭한 우리 문화유산을 소개하고 아이들이 직접 만들어볼 수 있도록 시리즈를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단꿈아이 공식 유튜브 채널인 [설쌤TV]에서도 ‘설민석의 한국문화유산 대탐험’의 해시계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영상으로 업로드한다.

이 두 제품은 11월 26일부터 전국 완구점과 YES24, 알라딘, 교보문고 등의 온오프라인 서점에 유통될 예정이다.

아카데미과학 개요

아카데미과학은 1969년 아카데미 과학 교재사로 창립했다. 실물을 축소 모형화한 스케일 모형 완구를 시작으로 제품의 조립, 작동하는 과정을 통해 실물의 형태 및 구조 동작의 원리를 파악해 학습의 효과를 가질 수 있는 과학교재 및 로보카폴리, 베이비버스, 무민, 독수리오형제 등 다양한 캐릭터 완구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지속적인 기술 개발 투자와 해외시장 개척으로 독일 뉘른베르크 국제 완구 쇼에서 1989년 이래 매년 모형계의 가장 권위 있는 올해의 모델상(Modell des Jahnres)을 수상하는 등 국위 선양에도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